[자막뉴스] 서서히 드러나는 '태안 보트' 사건의 전말 / YTN

Share
Embed
  • 
    Loading...
  • Published on:  5/27/2020
  • 호송차가 태안해양경찰서 안으로 들어옵니다.

    차에서는 전날 전남 목포에서 검거된 40대 중국인 왕 모 씨가 내려 조사실로 향합니다.

    해경이 밀입국 용의자 1명을 체포했습니다.

    태안 해변에 버려진 모터보트가 있다는 신고를 받고 해경이 수사에 나선 지 나흘 만입니다.

    왕 씨는 5년 전 국내에서 불법 체류 사실이 드러나 강제 출국 전력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.

    당시에는 진도 등을 돌아다니며 양식장에서 일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.

    [남병욱 /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수사계장 : 2011년도에 국내에 입국했다가 2012년도에 기간 만료 후 불법 체류하던 중 2015년도에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체포되어 강제 퇴거한 사실이 확인되었습니다.]

    검거된 용의자는 지난 20일 밤 일행 5명과 함께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에서 출발해 다음 날 오전 태안군 해변 갯바위에 도착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.

    이후 인근에 대기하고 있던 승합차를 타고 서해안고속도로를 이용해 목포로 이동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.

    해경은 밀입국 용의자가 모터보트만을 이용해 바다를 건넜다고 진술했다고 밝혔습니다.

    보트 한 대가 군과 해경의 경계망을 손쉽게 뚫어버렸고 조직적 밀입국 정황도 드러났지만, 이를 막을 방법이 없다는 게 문제입니다.

    모터보트 같은 2톤 이하의 배는 선박 자동 식별장치가 없어 해상교통관제시스템 VTS에서 걸리지 않기 때문입니다.

    해경은 나머지 밀입국자 5명과 국내 협조자 등을 쫓고 있으며, 왕 씨에 대한 조사를 통해 밀입국 경로와 목적 등을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.

    취재기자: 이상곤
    촬영기자: 장영한
    자막뉴스: 박해진


    ※ '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'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.
    [카카오톡]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[전화] 02-398-8585 [메일] social@ytn.co.kr [온라인 제보] www.ytn.co.kr

    ▶ 기사 원문 : https://www.ytn.co.kr/_ln/0134_202005280803360669
    ▶ 제보 안내 : http://goo.gl/gEvsAL, 모바일앱, social@ytn.co.kr, #2424

    ▣ YTN 유튜브 채널 구독 : http://goo.gl/Ytb5SZ

    ⓒ YTN &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
  •                
Loading...

Comment